NOTICE 

포토샵을 하다보면 BW, Grayscale, RGB, CMYK, HSB, Lab 등등의 용어를 보셨을 겁니다.
꼭 포토샵 아니더라도 여기저기서 자주 쓰이는 용어들이죠~
이것들은 색상을 표현 하는 방식에 대한 것들인데요.

웹상에 올릴 이미지 작업정도는 RGB정도만 상식선에서 알아두면 여러모로 편하죠~
그래도 말이 나왔으니 한번 차근 차근 설명을 해드리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눈에 보면 BW, Gray, RGB 의 차이점이 뭔지 아시겠죠? 그럼 먼저 RGB 에 대해서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RGB

사용자 삽입 이미지
RGB는 Red, Green, Blue 의 약자로 스크린 디스플레이에 사용됩니다. 이 3가지 색을 조합해서 왼쪽 그림처럼 색을 만들어 내죠~

컴퓨터에서는 이러한 색을 표현할때 다음처럼 표현합니다.
Red=FF0000, Green=00FF00, Blue=0000FF
이렇게 16진수로 표현하지요. 0에 가까울수록 어두운색 그리고 FF에 가까울수록 밝은색 이런식으로 색이 겹쳐질수록 밝아집니다.

모니터 같은 디스플레이 장치에서 이런식으로 표현하는 이유는 이런 장비들은 빛으로 색을 나타냅니다. 빛이 더해지면 점점더 밝아지죠? 이를 가산 혼합이라 하는데 이런 이유로 이런식의 색상 표현법을 씁니다.


CMYK
사용자 삽입 이미지

CMYK는 프린터를 비롯해서 출판이나 출력물에서 사용하는 방식입니다. YMCK 라고 부르시는 분도 계시더라구요.
 
일단 CMYK는 Cyan, Magenta, Yellow, blacK 의 약자입니다. 물감이나 기타 재료들은 더해지면 더해질수록 어두워 지잖아요. CMYK 방식도 출력에 사용되는 방식이라 색상을 더하면 오른쪽 그림처럼 어두워지죠. 이를 감산 혼합이라고 합니다. RGB랑 반대라고 생각하시면 되요.
 
그런데 오른쪽 그림을 보면 검정을 제외한 나머지를 섞으면 검정이 나오는데 어째서 검정도 들어갔을까요?

이론상으로 세가지 색을 섞으면 검은색이 나와야 하지만 실제로는 짙은 회색만 나와요.
순수한 검은색은 실제로 구할수가 없는거죠~ 그래서 인쇄를 할때는 검은색을 섞어서 정확한 색을 나타나게 되는거랍니다~


HSB
사람은 색을 결정할때 먼저 한가지 색상을 결정하고 그 색상의 밝기나 진하기 등을 결정합니다. 이런 흐름을 바탕으로 HSB 칼라 체계가 생겨났습니다.
물론 포토샵에서도 이 방식으로 색을 선택할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는 색상(hue) 입니다. 0도에 적색, 60도에 황색, 120도에 녹색, 180도에 시안(청록색), 240도에 청색, 300도에 마젠타(적보라색)가 있습니다.
S는 채도(saturation)를 뜻하는데, 특정 색상의 색의 양으로 보통 0~100%로 나타냅니다. 채도가 높을수록 색은 강렬해집니다. 
B는 명도(brightness)를 뜻하는데, 어떤 색 중 백색의 양으로 0%이면 흑이고 100%이면 백입니다.


Lab 
Lab 컬러는 CIE(Commission Internationale d' Eclairage)라는 국제조명위원회 에서 발표한 체계로서 RGB와 CMYK간의 색상 차이로 인해 서로 겹쳐지지 않는 부분의 색을 한가지 색상 체계에서 표현하도록 하기 위해 만들어 졌습니다.
RGB모드를 CMYK로 변환할때 중간단계로도 이용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Lab컬러에서 L은 밝기인 명도(Luminosity)를 말하며 a와 b는 수학 그래프에서 x, y축처럼 이름지어진 것입니다.a와 b는 각각 -128부터 127 까지의 값을 가집니다.


신고
  
트랙백 0  |  댓글 3  |
네임
좋은 글 잘 봤습니다~~~ 제블로그에 담아갈께요,
2007.07.27 10:16 신고

명연
담아갈께요 ^-^
2007.07.30 14:20 신고

joyce
Thank you, great source-
2007.07.31 07:20 신고

 이전  1···5678910111213···29   다음 
검색

티스토리 툴바